여백
코로나 시대의 여가
동대신문이 정리하는 2020년
논란 가득한 장학제도 신설
우리학교 노동조합 성명서 발표
코로나-19 1년, 석장동 상권 얼마나 다쳤나
이제는 ‘마음’까지 다치게 하는 코로나-19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늘도 열정에 시달리는 당신에게
영화 ‘열정같은소리하고있네’는 사회초년생 수습기자의 성장스토리를 다룬 정재영, 박보영...
여백
우리학교, 2020 온택트 가을축제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개인정보처리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38066 경상북도 경주시 동대로 123 (석장동, 동국대학교경주캠퍼스)   |  대표전화 : 054)770-2057~8  |  팩스 : 054)770-205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영
Copyright © 2021 동대신문 경주캠퍼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