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1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열침에 나온 달] 건강! 가까이 있으면서도 못 느끼는 귀한 존재
우리 인간은 잃고 나서야 귀중함을 아는 무지한 동물이다. 평상시에는 그 귀중함을 못 느끼고 살아가지면 막상 잃고 나서 찾으려하면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다. 건강이 그렇다. 한번 잃고 나면 원래의 상태로 돌아오기가 무척 힘든 귀한 존재이다. 단순하게...
하성교수  2008-04-07 19:29
[열침에 나온 달] 경영·관광대학 영어 졸업인증제 시행
교정을 가로질러 갓 피어나는 샛노란 개나리와 하얀 목련 그리고 핑크빛 꽃망울을 터트리는 벚꽃들이 캠퍼스를 활기차고 싱그럽게 장식해주는 새 학기입니다. 자연스러운 여유 가운데 또 바쁜 걸음으로 도서관이며 강의실로 삼삼오오 몰려다니는 여러분들의 모습에서 ...
김오우  2008-04-03 14:03
[열침에 나온 달] 경영·관광대학 영어 졸업인증제 시행
교정을 가로질러 갓 피어나는 샛노란 개나리와 하얀 목련 그리고 핑크빛 꽃망울을 터트리는 벚꽃들이 캠퍼스를 활기차고 싱그럽게 장식해주는 새 학기입니다. 자연스러운 여유 가운데 또 바쁜 걸음으로 도서관이며 강의실로 삼삼오오 몰려다니는 여러분들의 모습에서 ...
동대신문  2008-04-02 14:11
[열침에 나온 달] 성공적인 대학생활을 위한 제언성공적인 대학생활을 위한 제언
대학 신입생들의 활기찬 모습이 보기가 좋다. 힘든 수험생 생활을 끝낸 신입생들은 그 보상으로 낭만적인 대학생활을 꿈꾸지만, 현실은 1학년 때부터 취업 걱정을 해야 하는 힘든 상황이다. 이제 '진로 및 취업문제'는 '등록금', '학점'과 함께 대학생들이...
동대신문  2008-03-19 14:19
[열침에 나온 달] 열침 - 오늘에 투자하자. 책을 벗삼아
동대신문사로부터 청탁받은 원고의 제목이 “대학생이 알아야할 합리적 소비의 중요성”이었다. 아마도 대학생 신분으로서 분에 넘치는 과도한 소비를 하는 학생들이 있기 때문에 이러한 원고 청탁을 받게 된 것 같다. 소비에 관한 가설중 하나는 경제학자 모딜리아...
동대신문  2007-11-29 19:15
[열침에 나온 달] 한국 우주산업의 미래
1957년 10월 4일, 구소련이 발사한 세계 최초의 인공위성 스푸트니크(Sputnik) 1호가 지구궤도 진입에 성공한지 올해로 50년이 되었다. 1970년대까지만 하더라도 ‘우주개발’이라는 용어는 있었어도 ‘우주산업’이라는 용어는 생소했다. 그러나 ...
동대신문  2007-11-05 10:12
[열침에 나온 달] 비열한 아베
1975년 10월 22일 일본 ‘류큐신보’ 석간 사회면에는 「30년만에 자유의 몸으로」라는 제목 아래 일본군 위안부로 연행되어 오키나와에 온 충청남도 출신 한국부인 A씨의 이야기가 실렸다. 기사는 불법체류자 A씨의 희망과 그의 불행했던 과거를 고려해서...
동대신문  2007-11-02 17:36
[열침에 나온 달] 재소자들을 도와주세요!
자유는 사람에게 있어 너무나 소중한 것이다. 부처님께서도 ‘대자유인’임을 선포하지 않으셨는가? 한국불교교화복지선도회는 법무부에서 사단법인으로 인가받은 단체로써 불교계에는 하나밖에 없는 재소자들을 교화하는 봉사단체이다. 재소자란 구치소, 교도소, 감호소...
동대신문  2007-11-02 16:20
[열침에 나온 달] 독서백편 의자현(讀書百遍 意自見)
새 학기가 시작되어서 그런지 캠퍼스에 생동감과 활기가 넘치는 것 같다. 특히 대학생활을 처음 시작하는 새내기들에게서 동국대학교의 밝은 미래를 볼 수 있기를 희망해 보며, 오늘은 성공적인 삶을 위해 우리가 가져야 할 몇 가지 덕목에 대해 얘기해 보고자 ...
동대신문  2007-10-29 17:29
[열침에 나온 달] 국경일을 살아 숨 쉬게 하려면
10월은 국가기념일이 유난히 많은 달이다. 국군의 날, 노인의 날, 체육의 날, 문화의 날, 경찰의 날 등등이 있지만, 국민 모두의 관심을 끄는 날은 초삼일의 개천절과 초구일의 한글날을 꼽을 수 있다. 매년 국경일이면 국가가 공식적으로 지정한 날인만큼...
고창택 교수  2007-10-24 18:49
신문사소개개인정보처리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38066 경상북도 경주시 동대로 123 (석장동, 동국대학교경주캠퍼스)   |  대표전화 : 054)770-2057~8  |  팩스 : 054)770-205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민영
Copyright © 2021 동대신문 경주캠퍼스. All rights reserved.